인문대에 기부를
검색창 닫기

학사일정

더보기

학생 인터뷰

학생 인터뷰

서울대학교 인문대학 홈페이지를 찾아주신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우리 인문대학은 1946년 서울대학교에 설치된 문리과대학의 일부로 출발하였습니다. 그 후 1975년에 서울대학교가 관악캠퍼스로 이전할 때 사회과학대학, 자연과학대학과 더불어 문리과대학에서 나뉘어 독립된 단과대학이 되었습니다. 현재 문학, 언어, 역사, 철학, 종교, 예술 등 인문학의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는 16개 학과와 5개의 대학원 협동과정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여기에 190여 명의 교수들이 근무하고 있으며, 1,700여 명의 학사과정 학생들과 2,200여 명의 석사‧박사과정 학생들이 공부하고 있습니다.

우리 인문대학은 국내 최고 수준의 교육과 연구로 명실공히 우리나라의 인문학을 선도해 왔으며, 많은 분야에서 세계적인 수준으로 도약하고 있습니다. 졸업생들은 각 분야에서 우리 학계의 주축을 이루고 있으며, 국외로 진출한 졸업생 가운데 상당수가 세계 각지의 유수 대학에서 교수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사회로 진출한 졸업생들도 기업, 언론, 교육, 문화, 예술, 정치 등 다양한 삶의 현장에서 자랑스러운 성과를 내며 우리 사회를 이끌어 가고 있습니다.

21세기에 들어서서 과학기술이 획기적으로 발전하면서 우리의 사회‧문화 환경도 급격히 변화하고 있습니다. 과학기술의 발전은 역설적으로 인간이란 무엇인가라는 질문의 중요성을 우리에게 일깨우고 있습니다. 인문학을 통한 창의적 사고와 상상력, 인간과 삶에 대한 비판적인 성찰의 배양의 중요성이 더욱더 대두되고 있는 것입니다. 이러한 문명사적 변화를 맞아 우리 인문대학은 교육과 연구의 혁신을 꾀하며 미래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학문적으로는 세계 인문학의 중심으로 발돋움하고, 우리 사회 내에서는 인간과 삶에 대한 균형 있는 이해와 성찰을 증진할 수 있도록 배전의 노력을 펼치고 있습니다. 이러한 우리 인문대학의 노력을 성원해 주시고 동참해 주시기를 기대합니다.

 

인문대학 14학번 홍길동학생

수정요청

현재 페이지에 대한 의견이나 수정요청을 관리자에게 보내실 수 있습니다.
아래의 빈 칸에 내용을 간단히 작성해주세요.

닫기